본문 바로가기

Public Diary

그리스도인의 길



6나는 이미 부어드리는 제물로 피를 흘릴 때가 되었고, 세상을 떠날 때가 되었습니다. 

7나는 선한 싸움을 다 싸우고, 달려갈 길을 마치고, 믿음을 지켰습니다. 

8이제는 나를 위하여 의의 면류관이 마련되어 있으므로, 의로운 재판장이신 주님께서 그 날에 그것을 나에게 주실 것이며, 나에게만이 아니라 주님께서 나타나시기를 사모하는 모든 사람에게도 주실 것입니다. (딤후 4:6-8)


'Public Dia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2.06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1.18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1.18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1.09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1.08
그리스도인의 길  (0) 2018.11.04